한국.호주 가입시켜 G9 만들자

공개게시판

한국.호주 가입시켜 G9 만들자

공작새 0 145 2023.11.10 17:14
바이든 최측근 론 클레인 "한국·호주 가입시켜 'G9' 만들자"
권영미 기자입력 2023. 11. 10. 13:36

(서울=뉴스1) 권영미 기자 =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고위 자문인 론 클레인 전 백악관 비서실장이 9일(현지시간) 주요7개국(G7)을 한국과 호주를 넣어 9개국으로 확대하자고 제안했다.

미국 정치 매체 더힐에 따르면 클레인은 이날 카네기 국제평화재단이 발행한 에세이에서 이렇게 하면 브릭스(BRICS, 브라질·러시아·인도·중국·남아프리카공화국)와 균형을 맞출 수 있다고 주장했다. G7의 회원은 미국, 영국, 프랑스, 독일, 이탈리아, 캐나다, 일본이다. 유럽연합(EU)은 옵서버로 참여하고 있다.

이들의 구성은 냉전 시대인 1975년 창설된 이후 계속 비슷했다. 그러나 클레인은 중국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것은 태평양에서의 확장이 미국의 이익에 부합한다는 것을 의미한다면서 아태 지역의 한국과 호주를 더 넣자고 주장했다.

그는 "브릭스도 아니고 G7도 아닌데 국내총생산 기준으로 가장 큰 두 경제국은 한국과 호주"라면서 한국과의 관계가 깊어지면 러시아와 북한 관계가 더 좋아지는 것을 막는 보루 역할을 할 것이며, 호주를 포용하면 중국을 막을 수 있다고 주장했다.

클레인은 “G7은 지난 50년 동안 미국과 세계에 봉사해왔다. 하지만 세상은 변했고, 엘리트 그룹도 변해야 한다"며 “한국과 호주를 추가해 G9으로 만들어 민주주의 자유시장 국가를 위한 플랫폼을 강화하자”고 말했다.

G7 확대 주장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2020년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은 한국, 호주, 인도와 함께 G10을 만들자고 제안했고, 심지어 G7 회의 중 하나에는 러시아를 초대하기도 했다. 이후 인도는 브릭스를 통해 러시아 및 중국과 더욱 긴밀하게 협력했다.

kym@news1.kr

Comments

최근글


새댓글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